신형철 평론가- 돌봄선언(저자 -더콜렉티브케어) > 책기부 챌린지 목포문학박람회

본문 바로가기

북적북적 문학박람회 책 기부 챌린지

책기부 챌린지 HOME


온 국민이 코로나19에서 벗어나 문학박람회가 많은 사람들로 북적이기를 기원하고,
Book(책)의 한글식 표기 '북'에 '그에 관계된'이라는 뜻의 접미사 '적'을 붙여
문학박람회가 새로운 문학플렛폼이 되고자 하는 바람을 담은 책기부 챌린지

신형철 평론가- 돌봄선언(저자 -더콜렉티브케어)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조회 174회 작성일 21-09-06 19:35

본문

38350010cdd32f9a0e9c3fce0e7de840_1630924217_88.PNG

추천의 말

저는 우리의 과거를 만들어온 책이 아니라 미래를 만들어줄 책을 하나 고르겠습니다.

미래를 위한 우리의 키워드 중 하나가 ‘돌봄’일 것입니다. 저자들은 돌봄을 가족과

시장에 맡겨서는 안 된다고 말합니다. 돌봄은 가족 내 여성만의 헌신으로 강요되어서도

안 되고, 신자유주의적 시장에서 불평등하게 판매/구입되어서도 안 됩니다. 서로가 서로를,

종의 구별 없이, 배제와 차별 없이, 닥치는 대로 돌봐야 합니다.

저자들의 강렬한 표현을 빌리자면 “난잡한 돌봄의 윤리학”이 필요합니다.

저는 이 새로운 시대의 코뮤니즘적 선언에 동의하며, 동의할 자격이 있는 사람이

되어보려고 애쓸 것입니다